게임스토밍/ 제품과 함께 여행하기(Staple Yourself to Something)

제품과 함께 여행하기(Staple Yourself to Something)

게임 목표

제품과 함께 여행하기 게임의 목표는 제품의 생산 과정을 순서대로 따라가면서 그 프로세스를 명확하게 이해하는 것이다. 참가자들은 이 게임을 통해 핵심 프로세스를 기억하기 쉬운 시각적인 형태로 만들게 된다. 이 결과물을 프로세스를 개선할 때 유용하며, 교육적 용도로도 활용할 수 있다. 프로세스를 개선할 때 기본이 되는 개념 중에 ‘네 자신을 순서에 고정하라(Stapling yourself to an order)’는 개념이 있다. 이 개념은 다양한 상황에 적용이 가능하다. 문서화된 프로세스가 지나치게 복잡하거나, 심지어 아예 없다면 이 게임을 통해 달라질 수 있다. 직접 프로세스를 따라가면서 어떤 일이 일어나는지 살펴보도록 한다.

진행 방법

  • 참가자들은 프로세스에서 ‘무엇’ 이 만들어지고 있는지 명확하게 알고 있어야 한다. 이 무엇은 제품, 해결 과제, 아이디어 등의 자신의 목표이다. 게임을 시작하기 전에 이 목표를 구체적으로 미리 결정하는 것이 좋다. 예를 들면, ‘법안이 법률로 제정되는 과정’ 식으로 정해 놓는 것이다.
  • 진행자는 그림을 그려 게임을 소개한다. 목표는 어떤 제품이 A단계에서 B단계로 바뀌는 과정에 집중하는 것이다. 한쪽 벽에 플립차트를 부이고 시작 지점과 끝 지점을 그린다.
  • 참가자들은 브레인스토밍을 통해 시작과 끝 지점 사이에서 변화가 일어나는 중요한 지점을 찾아 표시한다. 필요하다면 각 순서에 중요도를 매기거나, 작업 순서에 맞게 단계를 나눌 수도 있다.
  • 제품을 완성하는데 필요한 기초 정보를 수집한다. 담당자, 처리 과정, 소요 시간 등 프로세스의 각 단계에서 알아야 할 정보를 생각해 본다.
  • 이제 그림을 그릴 차례이다. 참가자들은 제품이 각 단계별로 어떤 과정을 거치는지 이야기한다. 가능하면 많은 이야기를 나누고, 그 안에서 얻은 정보를 그림으로 표현한다. 간단한 도형, 화살표, 물음표 등을 사용할 수 있다.
  • ‘이 단계에서는 누가 무슨 작업을 하는가?’, ‘다음 단계가 무엇인가?’, ‘제일 중요한 것은 무엇인가?’ 등과 같이 사람들의 참여를 이끌어 내는 질문을 포함하는 게 좋다.
  • 게임을 하는 동안 흐르는 강물이 둑을 만나는 것처럼 이야기가 나누어지고 다시 합쳐지는 것에 주의를 기울인다. 그리고 제품이 완성되는 마지막 지점까지 이야기를 따라 흘러가도록 한다.

활용 전략

이 게임에서는 제품이 변화하는 과정에 집중해야 한다. 제품이 완성되기까지 거치는 단계와 직접적으로 관계가 없는 모든 활동은 제외하도록 한다. 이야기의 속도를 유지하기 위해 초시계를 사용할 수도 있다. 특히 제품이 정해진 시간 안에 다음 단계로 넘어가야 할 경우에는 초시계를 이용한다. 많은 경우 참가자들은 현재의 프로세스와 그들이 원하는 미래의 프로세스를 혼동하는 경향이 있다. 이야기의 시점이 현재인지 미래인지 명확하게 결정하도록 한다.

It's only fair to share...Share on FacebookShare on Google+Tweet about this on TwitterShare on LinkedIn

The author

지성을 추구하는 디자이너/ suyeongpark@abyne.com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