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분

간만에 책 소개해 드립니다
이번에 소개해 드릴 책은 파울로 코엘료 지음, 이상해 옮김의 '11분' 입니다
워낙 유명한 작가의 책인데다 나온지도 꽤 된 책이라 아마 아시는 분은 다 아실법한 책이지요

이 책은 딱히 목차도 없고 글자 그대로 소설책이기 때문에 딱히 책의 구성에 관련된 소개는 못 해 드리고
다만 내용만 간략하게 소개해 드리자면

연예인이 될 꿈을 품고 스위스 행 비행기에 오른 주인공이 여차저차한 이유-사실은 연예인이 아니었고…-로 
꿈은 이루지 못한채 창녀가 되어 살아가는 내용이 이 책의 기본 줄거리인데

흥미로운 것은 이러한 줄거리를 가진 이 책의 내용이 암울한 시대상이나 주인공의 내적 고통 등을 이야기한다거나 하지는 않고
언뜻 생각하기에 의미가 잘 맞지 않는 창녀의 '사랑'과 '성'에 대한 이야기를 풀어나간다는데에 있습니다

더 깊게 얘기 하면 책을 읽는 재미가 떨어질 것 같아 이 이상은 말씀 못 드리고
다만 파울로 코엘료라는 세계적으로 유명한 작가의 문장력과 이야기 전개에 
그의 유명한 이름이 헛되지 않을만큼 힘이 실려 있기 때문에 읽는 재미는 충분하다는 말씀만 드립니다

It's only fair to share...Share on FacebookShare on Google+Tweet about this on TwitterShare on LinkedIn

The author

지성을 추구하는 디자이너/ suyeongpark@abyne.com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