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롯

책 소개해 드립니다
이번에 소개해 드릴 책은 신경진 지음의 '슬롯' 입니다
이전에 소개해 드렸던 '미실', '아내가 결혼했다', '스타일'과 함께 세계문학상 수상작으로 3회 수상작입니다
 -이 책까지 읽음으로써 세계문학상 4회까지의 수상작은 모두 읽었군요 올해 5회가 나오면 또 읽어 보겠습니다

제목을 딱 보면 어느 정도 예측이 가능하시겠지만 이 책은 도박, 그것도 카지노에 대한 이야기를 하는 책입니다
 -책 첫 머리말로 '이 이야기는 도박과 여자에 관한 것이다' 라고 써 있으니 말 다했지요

그래서 이야기의 처음에서 중반에 이르기까지는 카지노와 그곳에서 펼쳐지는 게임들에 대한 얘기가 나오고
중반이 넘어가면서는 책에 등장하는 인물 -거진 여자들- 에 대한 이야기로 넘어가 마무리를 짓는데
분명 책의 머리말에 밝힌대로 이 책은 도박과 여자에 대한 이야기를 하고 있기는 한데

애석하게도 처음 책을 읽기 전의 저의 기대와는 달리 아주 고도의 심리전이 펼쳐지는 도박판이라던가 매력적인 여인과 주인공의 정열적인 사랑에 대한 이야기는 안 나오고
전반적인 도박의 폐해에 대한 내용이 주를 이룹니다
뭐 주인공도 잘해서 큰 돈을 벌지도 못하고 카지노에서 만난 사람들은 도박 폐인이고 그들의 친인척 중에는 도박하다 죽은 사람도 있고 등등 읽고 나면 이건 뭔가 싶기도 합니다
 -교훈적인 내용이라면 그렇게 받아 들일 수 있겠지만…
제대로 된 사건이 시작되서 명확히 끝맺음이 지어지는게 아니라 좀 난감하다 싶을 정도의 결말인 것이지요

뭐 읽고 나서 낚였다라는 기분이 들기는 했지만
이전까지 계속 소개해 드렸던 세계문학상 수상작과 마찬가지로 책 자체는 술술 읽히는 책이기 때문에
뭐 한 번 쯤 관심이 가신다면 읽어 볼만한 책인 것 같습니다

[ssba]

The author

지성을 추구하는 디자이너/ suyeongpark@abyne.com

댓글 남기기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