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셀 서양철학사/ 이상 이론

  • 플라톤 철학에 영향을 많이 준 실재와 현상의 구분은 파르메니데스가 처음 철학 논의 속으로 들여왔다.
    • 파르메니데스의 글귀와 논증이 도처에 나타나는데, 실재에 관해 말할 때 풍기는 종교적 경향은 피타고라스의 논조를 띤다.
    • 파르메니데스의 논리가 내세나 오르페우스교와 결합하면서 지성과 종교적 정서를 둘 다 만족시키는 학설을 만들어 냈다. 그 결과 두 요소를 대단히 강하게 통합한 체계가 형성되고 갖가지 형태로 변모하면서 헤겔을 비롯한 후세의 철학자들에게 영향을 미쳤다.
  • 감각에 나타난 세계에 대해서는 의견을 갖게 될 뿐이지만, 초감각적인 영원한 세계(super-sensible eternal world)에 대해서는 지식을 얻는다는 결론에 이른다.
    • 의견은 아름다운 개별 사물과 관계하지만, 지식은 아름다움 자체와 관계한다.
    • 지식이 틀릴 수 없는 까닭은 논리적으로 오류가 될 수 없다. 반면 의견은 오류가 되기도 한다.
    • 철학자는 아름다운 사물만 사랑하는게 아니라 아름다움 자체를 사랑한다.
  • 한 사물이 아름다우면서 아름답지 않거나 정의로우면서 정의롭지 못하다는 생각이 자기모순에 빠진다고 해도 개별 사물들은 이런 모순된 특징을 지닌다. 그러므로 개별 사물들은 실재하지 않는다.
    • 헤라클레이토스의 주장과 파르메니데스의 주장을 결합하면 플라톤의 결론에 이른다.
  • 플라톤의 학설에는 선대 철학자들에게 돌릴 수 없는 아주 중요한 무엇 바로 ‘이상(ideas)’ 혹은 ‘형상(forms)’ 이론이 있다. 이상 이론의 일부는 논리 부문이고, 일부는 형이상학 부문이다.
    • 이상 이론의 일부는 논리 부문이고, 일부는 형이상학 부문이다. 논리 부문은 일반 명사의 의미와 연결된다.
    • 일반 명사 고양이라는 낱말은 개별 고양이가 태어날 때 태어나지 않으며, 개별 고양이가 죽을 때도 죽지 않는다. 보편 고양이는 공간과 시간을 차지하지 않는 ‘영원한’ 존재이기 때문이다.
    • 이상 이론의 형이상학 부문에 따르면 ‘고양이’라는 낱말은 이상적인 특정한 고양이, 그 고양이(the cat)을 의미하며, 신이 창조한 하나밖에 없는 존재이다. 개별 고양이들은 그 고양이의 본성을 분유하지만, 더하든 덜하든 불완전하게 분유한다.
    • 이런 불완전함 때문에 개별 고양이가 여러 마리 존재하게 된다. 이상적인 고양이는 실재하지만, 개별 고양이들은 현상(appearance)에 지나지 않는다.
  • 플라톤에게 철학은 일종의 통찰, 곧 ‘진리 통찰’이다.
    • 철학은 순수 지성의 활동만이 아니다. 철학은 지혜일 뿐만 아니라 지혜에 대한 사랑이기도 하며, 이러한 사유와 감정의 친밀한 합일은 스피노자가 말한 ‘신에 대한 지적 사랑’과 거의 같다.
  • 지성에 속하는 두 종류는 각각 ‘이성(reason)’과 ‘오성(understanding)’이라 부른다. 두 종류 지성 가운데 이성이 더 뛰어난 능력으로 순수 이상에 관계하며 변증법을 사용한다.
    • 오성은 수학에 쓰이는 지성 능력으로서 진위가 가려지지 않는 가설들을 사용한다는 점에서 이성보다 열등하다.
    • 수학은 존재하는 무엇에 대해 결코 말해주지 않으며, 그저 만약 어떠하다면 성립 가능한 것(what would be)을 말해줄 따름이다. 감각계에는 완벽한 직선들이 존재하지 않는다.
    • 그러므로 만약 수학에 가설적인 진리 이상의 무엇이 있다면, 초감각계에 초감각적인 직선들이 존재한다는 증거를 찾아야 한다. 오성으로는 이런 일을 하지 못하는데, 플라톤에 따르면 그것은 이성이 할 일이다.
    • 이성은 천상에 존재하는 직선으로 둘러싸인 삼각형을 알아보며, 그런 삼각형이 존재해야 비로소 기하학 명제들을 가설적인 명제가 아닌 정언 명제로서 긍정할 수 있다.
    • (러셀은 신이 침대를 하나만 만들었기 때문에 직선 또한 한 개만 만들었을 것이고, 그렇다면 삼각형은 현상이게 되므로 기하학 연구는 현상 연구의 일부일 수 밖에 없다고 플라톤을 까는데, 플라톤은 이 논점에 대해 모호하게 답변하고 넘어간다고 한다)
  • 플라톤 철학에서 선이 누리는 지위는 독특한데, 플라톤은 학문과 진리는 선과 유사하지만, 선이 더 높은 지위를 차지한다고 말한다.
    • 선은 본질이 아니지만, 위계와 권능의 측면에서 더 높은 지위를 차지한다고 말한다.
[ssba]

The author

지성을 추구하는 사람/ suyeongpark@abyne.com

댓글 남기기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