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셀 서양철학사/ 교황 체제의 쇠락

  • 13세기로 접어들면서 철학, 신학, 정치, 사회 모든 측면을 아우른 위대한 종합에 이르렀는데, 여러 요소들이 결합하는 과정을 거쳐 천천히 이루어짐.
    • 첫째 요소는 그리스 철학이었고, 다음 요소는 알렉산드로스 대왕의 정복 결과로 유입된 동양의 종교들이었음.
    • 오르페우스교와 신비 종교의 장점을 받아들인 동양의 종교들은 그리스어 문화권 세계의 사고방식을 변모시켰으며 결국 라틴어 문화권 세계의 사고 방식도 바꾸었음.
    • 죽었다가 부활한 신, 신의 육체를 의미하는 것을 먹는 성찬 의식, 세례식과 유사한 어던 의식을 통해 새 생명으로 거듭 태어나는 제2의 탄생은 이교 로마 세계의 대다수 종파들에게 신학의 일부로 수용됨.
    • 이와 같은 동양 종교적 요소들은 적어도 이론상으로 금욕적인 육체에서도 벗어난 해방의 윤리와 결합함.
    • 속인들과 분리되어 있으며 마법의 힘을 많든 적든 소유하고 정치적 영향력을 적지 않게 발휘하는 사제제도가 시리아, 이집트, 바빌로니아, 페르시아에서 들어옴
    • 대체로 사후 삶에 대한 믿음과 연결된 장업하고 감동을 주는 종교 의식도 같은 곳에서 들어 옴.
    • 특히 세계를 거대한 두 세력의 싸움터로 생각하는 이원론이 페르시아에서 들어왔는데, 한 무리는 선한 세력으로 아후라 마즈다가 이끌고 다른 무리는 악한 세력으로 아흐리만이 이끌었음.
    • 암흑 마법은 아흐리만과 영들의 세계에 사는 추종자들의 도움으로 생기는 조화였음.
    • 사탄은 아흐리만의 한 발현체.
  • 이렇게 유입된 야만족의 사상과 관습은 신플라톤 학파의 철학 속에서 몇몇 헬레니즘의 요소와 종합 됨.
    • 오르페우스교, 파타고라스 사상, 플라톤의 철학 일부분에서 그리스인들은 동양의 관점과 쉽게 결합되는 관점들을 발전시켰는데, 아마 이것들이 훨씬 이전 시대의 동방의 영향을 받아 형성되었기 때문일 것으로 생각 됨.
    • 이교 철학의 발전은 플로티노스와 포르피리오스와 더불어 막을 내림.
  • 그리스도교는 여러 종교에서 힘의 원천이 되는 요소들을 찾아 결합 함.
    • 그리스도교는 유대인들에게서 성서와 한 종교 이외의 모든 종교는 거짓이며 악하다는 교리를 받아들임.
    • 그러나 유대인들의 극단적인 배타성과 모세 율법의 불편은 피함.
    • 후기 유대교는 이미 사후의 삶에 대한 믿음을 배웠는데, 그리스도교는 천국과 지옥에 대해 그리고 천국에 이르고 지옥을 피하는 길에 대해 명확한 규정을 내림
    • 부활절은 유대교의 유월절과 이교도 신의 부활 축전을 결합한 결과물
  • 페르시아의 이원론도 흡수하는데, 궁극적으로 전능한 선의 원리를 더 단호히 확신하고 이교도의 신들은 사탄의 추종자라는 의견을 덧붙임.
    • 초기 그리스도교는 철학이나 종교 의식의 측면에서 적대자들과 필적할만한 무리가 아니었으나, 점차 이러한 결함을 고쳐 나감.
  • (이하 역사 이야기 생략)
[ssba]

The author

지성을 추구하는 디자이너/ suyeongpark@abyne.com

댓글 남기기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