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블린 사람들

율리시즈로 유명한 제임스 조이스의 단편집. 처음 읽을 때는 내용도 잘 이해 안되고 지루하고 그랬는데, 다 읽고 나서 해설을 읽어보니 생각보다 곱씹어 생각해 볼만한 내용이 많았다는 것을 알고 좀 놀랐다. 꼼꼼히 읽어보면 재미있겠다는 생각은 들었음.

It's only fair to share...Share on FacebookShare on Google+Tweet about this on TwitterShare on LinkedIn

The author

지성을 추구하는 디자이너/ suyeongpark@abyne.com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