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년 허리 1, 2

[세트] 백년 허리 1~2 - 전2권

아는 사람은 아는 정선근 교수의 허리를 관리하는 방법에 대해 이야기하는 책. –표지에 드러난 모습만 봐도 신뢰감이 확실히 든다. 중간 중간 전문적인 이야기도 나오지만, 내가 의학하는 사람도 아니고, 일반인으로서 허리를 관리하는 내용만 잘 보면 되는 것 같다.

허리는 스스로 나으니까 수술 같은거 하지 말고 –정 아프면 스테로이드 주사 맞는 정도– 허리에 좋은 허리 위생 자세를 통해 허리를 관리하라는게 주요 내용. 운동으로는 허리를 낫게 할 수 없다는게 인상적이다. ‘허리는 좋은 자세로 낫는다.’ 생각해 보면 척추 동물에게 척추가 얼마나 중요한 시스템인데 –하물며 분류가 척추 동물이겠는가– 기본적인 복구 시스템이 없다는게 말은 안 된다. –칼로 베인 상처도 금방 아무는데– 다만 복구가 느릴 뿐.

내가 허리가 아픈 상태는 아니지만, 요즘 체력도 갑자기 떨어지고 여하튼 미리 미리 관리가 필요한 시기라 생각해서 읽었는데, 이후 시리즈로 있는 <백년 목>과 <백년 운동>까지 읽을 생각. –엄밀히 말해 <백년 허리>는 시리즈 중 가장 먼저 나왔지만, 최근에 개정판이 나와서 오히려 책 중간에 <백년 목>과 <백년 운동> 이 언급되기도 한다.

중간 중간 깨알 같은 유머도 있어서 생각보다 어렵지 않게 읽을 수 있다. 허리 관리의 필요성을 느끼는 사람이라면 읽어보면 좋을 듯. 아니면 정선근 교수가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이 있으니 거기서 보는 것도 좋을 것 같다. <정선근 TV – YouTube>

“백년 허리 1, 2”의 하나의 댓글

댓글 남기기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