틀리지 않는 법

세상을 바라보는 사고 방식에 대한 책. 수학이라고 해서 숫자 자체를 다루는건 아니고 수학적인 사고를 기반으로 비선형적, 입체적, 통계적인 사고 방식에 대한 다양한 이야기를 다루고 있다.  현실 세계는 입체적이고, 시간에 따라 변화가 존재하는 –그것도 파동의 형태로– 4차원 세계인데 반면, 대부분의 사람들은 세상은 선형적이거나 이분법적으로 바라보기 때문에 현실을 제대로 이해하기 어렵다. 그러한 사고 방식을 가진 사람들은 새로운 […]

계속 읽기

행운에 속지 마라

<블랙 스완>으로 유명한 나심 탈레브의 확률적 사고에 대한 책. 물론 이 책이 <블랙 스완> 보다 먼저 쓰였다. 제목은 ‘운’에 대해 이야기 하지만 주된 내용은 확률적 사고라는 점에서  <지금 생각이 답이다>와 좀 비슷한 느낌이 난다. 많은 사람들이 성공하거나 부자인 사람들은 그 행위에 뭔가 다른 것이 있을 것이라고 생각하지만, –근면, 성실, 낙천적– 사실 성공하지 않은 사람들 중에도 […]

계속 읽기

블랙 스완

복잡한 세상의 멱함수 분포에 대한 이야기. 많은 학자들이 세상이 정규 분포일거라 믿고 그에 따라 이론을 만들지만 사실은 멱함수 분포 –책에서는 멱함수 분포 대신 '극단적인 세계', '검은 백조' 라는 표현을 많이 쓴다– 가 훨씬 많기 때문에 그들은 큰 실패를 겪게 된다는 것이 주 내용. 내용은 괜찮긴 하지만 간단히 요약할 수 있는 내용을 참 길게 썼다는 생각이 […]

계속 읽기

신호와 소음

세상을 이해하는 통계적인 시각과 사고관에 대한 책. 예측이란 불완전할 수 밖에 없고, 확률적으로 이해해야 하며, 과녁에 가까워지도록 새로운 정보를 끊임 없이 반영해야 한다는 것.  사실 이 책을 읽기 전까지는 복잡계 세계에서 예측이란 무의미한 것이 아닌가 했었는데, –주식 애널리스트와 원숭이의 주가 예측이 그 예– 책을 읽으면서 그정도까지는 아니고 위와 같은 노력을 통해 과녁에 접근하는 정도는 할 […]

계속 읽기